마당이 있어도 정원을 꾸미지 않는

                                              유진님 이야기 ㅡ
1년에 5번 이상 여행이나 출장을 다녀와요.
업무의 특성상 해외에 나가는 일이 잦은 편이고, 1년에 한두 번 정도는 여행을 통한 재충전도 잊지 않아요.
유행을 쫓기보다는 저만의 스타일을 지속하는 편이에요. 특히나 공간을 꾸밀 때에는 하나의 규칙이 있어요.
바로 ‘관리가 편해야 한다는 점’이에요. 그래야 지속 가능하기 때문이죠.

아무리 갖고 싶어도, 관리가 번거롭다면 저의 공간에 함께할 수 없어요.
거실에 여유 공간이 있음에도 ㅡ 카펫이나 러그를 깔지 않고, 마당이 있음에도 ㅡ 정원을 만들지 않는 이유에요.
다소 공허한 공간에 플랜테리어로 생기를 주고 싶지만 잦은 여행과 출장에 의해 불가능해 보였어요.
그동안 제 손을 거친 모든 식물들은 여행만 다녀오면 시들어 있었거든요.

플란타는 저같이 바쁘고 게으른(웃음) 사람에게 꼭 필요한 화분이에요.
은퇴 후에나 가능할 줄 알았던 플랜테리어가, 지금은 너무나 쉬워졌어요. :)  』


마당이 있어도 정원을 꾸미지 않는

유진님 이야기 ㅡ


 1년에 5번 이상 여행이나 출장을 다녀와요.

업무의 특성상 해외에 나가는 일이 잦은 편이에요.

1년에 한두 번 정도는 여행을 통한 재충전도 잊지 않아요.


유행을 쫓기보다는 저만의 스타일을 지속하는 편이에요. 특히나 공간을 꾸밀 때에는 하나의 규칙이 있어요.

바로 ‘관리가 편해야 한다는 점’이에요. 그래야 지속가능하기 때문이죠.




아무리 갖고 싶어도, 관리가 번거롭다면 저의 공간에 함께할 수 없어요.

거실에 여유 공간이 있음에도 ㅡ 카펫이나 러그를 깔지 않고, 마당이 있음에도 ㅡ 정원을 만들지 않는 이유에요.


다소 공허한 공간에 플랜테리어로 생기를 주고 싶지만

잦은 여행과 출장에 의해 불가능해 보였어요.

그동안 제 손을 거친 모든 식물들은 여행만 다녀오면 시들어 있었거든요.




플란타는 저같이 바쁘고 게으른(웃음) 사람에게 꼭 필요한 화분이에요. 은퇴 후에나 가능할 줄 알았던 플랜테리어가, 지금은 너무나 쉬워졌어요. :)  


도시에도 공원이 필요하듯,

우리의 공간에도 자연이 필요해요.


플랜테리어는 은퇴한 노부부만 누리는 라이프스타일이 아닙니다. 유진님같이 바쁜 사람들에게도 새롭고 '지속가능한 라이프 스타일'이 될 수 있어요.




세상 모든 유진님을 위한 서포터, PLANTA


식물이 어려운 건 우리의 잘못이 아닙니다.
정원사인 저마저도 정작 내 집의 식물은 죽이곤 해요.
처음에는 자책했지만, 지금은 알고 있습니다.
내가 아닌 식물의 집(화분) 이 문제였다는 것을요.



플란타는 그저 식물을 담는 화분이 아닌, '지속가능한 플랜테리어' 라는 라이프 스타일을 위한 첫걸음입니다.

다사다난한 여정을 마치고 집에 돌아올때면 삭막한 콘크리트 구조물이 아닌, 초록빛 자연이 맞이하는 삶을 함께하세요.


플란타 정원사 현인섭 올림

도시에도 공원이 필요하듯,

                              우리의 공간에도 자연이 필요해요.


플랜테리어는 은퇴한 노부부만 누리는 라이프스타일이 아닙니다.
유진님같이 바쁜 사람들에게도 새롭고 '지속가능한 라이프 스타일'이 될 수 있어요.







              세상 모든 유진님을 위한 서포터, PLANTA
플란타 정원사 현인섭 올림
플란타 정원사 현인섭 올림
식물이 어려운 건 우리의 잘못이 아닙니다.

정원사인 저마저도 정작 내 집의 식물은 죽이곤 해요.


처음에는 자책했지만, 지금은 알고 있습니다.
내가 아닌 식물의 집(화분) 이 문제였다는 것을요.

플란타는 그저 식물을 담는 화분이 아닌, '지속가능한 플랜테리어' 라는
라이프 스타일을 위한 첫걸음입니다.


다사다난한 여정을 마치고 집에 돌아올때면 삭막한 콘크리트 구조물이
아닌, 초록빛 자연이 맞이하는 삶을 함께하세요.